팝업레이어 알림


 

 

  • 아크리프 gnb
  • 키메디몰
  • 에브리몰
  • 기프티샵
  • 인테리어
  • 여행
  • 쇼핑
  • 의료기기몰

추천 메디TV

의사가 알아야 할 기초면역학과 류마티스 질환의 검사
21-12-07(화) 18:00~19:00
김민교 교수
  무료
  • 호시절 오픈
  • 위드엘러간
  • A형간염백신
  • 덴탈마스크 특가
  • 호시절 오픈
  • 위드엘러간
  • A형간염백신
  • 덴탈마스크 특가

로그인

  • 출석체크배너
    아크리프 배너
    e-디테일 마비렛
    위너프 e-디테일 배너 (PC)

메디Live

  • 의학
    21-12-07(화) 18:00~19:00
    김민교 교수
  • 의학
    21-12-08(수) 13:00~13:45
    김주영 교수

메디Live 다시보기

12/7 애브비 18:00
12/8 노보 노디스크 13:00
12/8 애브비 애자이 18:00
12/8 에자이&유한양행 18:30
12/8 바이엘 19:00
12/9 노바티스 13:00
12/9 타케다 18:30
 12/15 에자이&유한양행 13:00
12/15 한독 13:00
12/16 안국약품 13:00
12/20 애브비 에자이 13:00
  • 국경없는 의사회 12월

의료 News

“재택치료, 환자 증상 확인 어려워…외래진료체계 도입돼야”
재택치료 보완책으로 지역의료기관 특히, 증상변화의 연속적인 확인과 진료가 가능한 의원급 의료기관을 활용한 외래진료체계 도입 필요성이 제시됐다. 대한의사협회는 7일 용산 임시회관에서 재택치료와 관련해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지역 단위의 의원급 의료기관이 참여하는 외래진료 개념의 진료체계가 추진돼야 함을 강조했다. 현재의 재택치료체계는 고위험군 기저질환자의 증상 악화를 조기에 인지하지 못해 환자 건강의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다는 지적에서다. 코로나19 대책전문위원회 염호기 위원장은 “지역의료기관을 활용한 증상변화의 연속적인 진료가 가능한 외래진료체계로 진행할 것을 권고한다”며 “환자가 재택상태에서 의사로부터 조기에 진료를 받아 중환자를 찾아낼 수 있도록 외래진료로 관리를 받는 체계가 기본이 돼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어 “지금과 같이 열을 재거나 산소포화도 측정만으로는 중환자를 놓칠 수 있어 매일 똑같은 의사로부터 정기적인 진료를 받는다면 환자 상태 변화를 조기에 감지할 수 있을 것”이라며 “큰 선별진료소에서는 X-ray 촬영도 가능하기 때문에 그 결과를 재택치료 하는 담당의사와 상담하면 좀 더 효율적인 재택치료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진단 후 고위험군 환자에 한해 선택적 진료가 가능한 체계가 마련돼야 함도 제시됐다. 즉, 재택치료 전에 고령자를 포함한 고위험 환자에게 항체치료제를 조기에 투여할 수 있는 단기치료센터가 도입돼야 한다는 것. 염 위원장은 “단기치료센터에서 실질적인 영상검사와 항체치료제 투여를 수행할 수 있게 해야 한다”며 “단기치료센터에서 환자를 케어할 수 있는 전문인력도 뒷받침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증상 악화 및 응급상황 대비 지자체 핫라인을 통해서 즉각 환자가 이송될 수 있도록 하는 응급이송체계 확대 개편 ▲재택치료 가족 및 동거인의 감염 방지를 위한 공동격리자의 생활수칙 및 개인방역수칙 준수 강화 ▲의료전문가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한 정책 보완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3주 전 25개구 의사회와 서울특별시의사회가 구성한 재택치료협의체 운영을 통해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적용 가능한 재택치료모델을 통해 원활한 재택치료를 이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이 모델은 각 구의사회를 위주로 재택치료운영단을 구성해 의원급 재택치료기관을 선정 및 관리하고, 기존 단골환자가 확진됐을 때 연속적 진료 측면에서 우선적으로 해당기관에 배정해 원활한 재택치료를 할 수 있게 하는 구조다. 낯 시간 외래진료 여건을 고려해 참여 가능한 의원과 2인 이상의 의사로 운영되는 의원은 1개소 의료기관 모델, 2개소 이상의 의료기관이 컨소시엄 형태로 구성해 참여하는 모델, 이렇게 두 개 모델로 운영될 방침이다. 서울특별시의사회 박명하 회장은 “1일 2회 모니터링과 비대면진료를 시행토록 하며, 응급상황 발생 시 참여 의원이 빠른 판단과 이송요청을 할 수 있도록 관련 가이드라인과 매뉴얼을 제공하겠다”며 “무증상 재택치료 환자에게서 생기는 이상증상을 조기에 판단하고 적절히 대응해 중증상태로 악화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울시청과 서울특별시의사회, 각 구의사회를 중심으로 한 서울특별시재택치료협의체를 구성해 의원급 재택치료모델에 대한 전반적 운영사항을 검토하고 지속적으로 개선해 각종 변이로 인한 환자 급증의 위기를 하루 빨리 극복하고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으로 회복되도록 모든 의사들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끝으로 의협 이필수 회장은 “국민 없는 의사는 존재 의미가 없다.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최일선에 우리 의사들이 앞장서겠다”라며 “재택치료는 의료에서 소외되거나 방치되는 것이 아니다. 재택치료를 받는 국민 여러분들을 가장 가까이에서 지켜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환자의 상태가 악화됐을 때 입원할 수 있는 충분한 병상 확보가 중요하다. 의협 차원에서도 정부와 협력해 병상 확보에 많이 신경 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세미나 일정 안내 12월 총 23건의 세미나 일정이 있습니다.

키메디 학회 포트폴리오

연회비 없는 포인트존

키메디몰

병의원 전문 쇼핑몰
바로가기
    • 키메디몰
    • 포인트존
    • 1:1 전문가 상담 바로가기
관련사이트

의료 학술 웨비나 포털 키메디

고객센터 02-540-0703

법인명:(주)키메디  |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 416, 6층 운기빌딩(역삼동)  |  대표:김명진  |  사업자등록번호:338-81-00767

팩스:02-6280-6393  |  이메일:keymedi@keymedi.com

키메디 대표전화:02-540-0703  |  고객센터:09:00~18:00 운영(점심시간:12:00~13:00) 토,일,공휴일 휴무

통신판매번호:제2017-서울강남-03514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엄동일  |  메일:keymedi@keymedi.com  |  Copyrightⓒkeymedi All Right Reserved.